您现在的位置是:网站首页> 内容页

한국전 충격패. 독일 뢰브 감독 사퇴로 이어지나?

  • 蒙特卡罗赌474
  • 2019-03-18
  • 137人已阅读
简介[골닷컴]윤진만기자=무슨말이더필요하랴.한수아래로여겨진한국축구대표팀과2018러시아월드컵F조3차전에서진다는생각을꿈에도하지못했던독
[골닷컴] 윤진만 기자= 무슨 말이 더 필요하랴. 한 수 아래로 여겨진 한국 축구대표팀과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3차전에서 진다는 생각을 꿈에도 하지 못했던 독일은 그야말로 충격에 휩싸인 모습이다.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27일 트위터에 주로 놀랄 때 사용하는 감탄사 “Oh”만을 적었다. 이러한 반응은 독일 국민의 경기 직후 심경을 대변하기에 충분해 보인다. 1990 이탈리아 월드컵에서 서독 대표팀의 우승을 이끈 ‘전설’ 로타어 마테우스는 “매우 슬픈 오후”라고 침통해했다.독일이 한국전 0-2 충격패에 의해 80년 만에 조별리그에서 탈락 고배를 마신 가운데, 독일 유력지 키커는 대문 기사에 “역사적인 탈락”이라는 제목을 붙였다.월드컵 실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요아힘 뢰브 독일 대표팀 감독이 물러나야 한다는 여론도 조성되는 분위기다.뢰브 감독은 독일 방송 ZDF와 경기 후 인터뷰에서 “나 자신에게 질문해야 한다. 나는 지금 나를 의심해야 하는 첫 번째 사람”이라고 고개를 떨궜다. 독일 빌트는 밤 사이 고민할 시간을 갖겠다는 뉘앙스를 풍긴 것을 토대로 ‘뢰브는 사퇴를 배제하지 않았다’를 인터뷰 기사 제목으로 뽑았다. 독일축구협회측은 일단 진화에 나섰다. “우리는 뢰브 감독을 믿는다. 그것은 변함 없는 사실”이라며 대회 전 2022년까지 연장한 계약기간을 이행할 뜻을 내비쳤다. 전 국가대표 골키퍼 올리버 칸과 현역 미드필더 크리스토프 크라머(묀헨글라드바흐)는 방송에서 뢰브 감독이 당장 사퇴하는 일은 없어야 한다고 주장했다.하지만 브라질 월드컵 우승으로 기대가 컸던 만큼 독일 국민의 실망이 클 수밖에 없다. 후폭풍이 점차 거세질 것으로 보인다.사진=게티이미지

기사제공 골닷컴

文章评论

Top